음악계뉴스
공연
인터뷰
음악교육
콩쿨/입시
종합
자료실
교수법/연재
탁계석-투데이뉴스
 
콩쿨/입시 > 콩쿨/입시
 
작성일 : 17-06-30 15:22
<모집 II> 수원대 평생교육원 학점은행제 피아노전공 오세란 학과장
 글쓴이 : 음악교육신문사
조회 : 51  
 장르 :
 기간 :
 장소 :

탄탄한 시스템과 학생 중심 교육으로 높은 학업 만족도를 나타내다

접수: 710()~91()까지
개강: 94()

세계적인 석학 피터 드러커는 지식이 주요 자원인 시대에 평생교육이 붐을 이룰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만큼 교육에 대한 중요성만큼이나 사람들의 교육열도 높아지고 있는데, 예술분야도 예외는 아니다. 그 중 수많은 피아니스트들과 레스너들의 멘토로서 길잡이 역할을 해온 오세란 교수 아래 더욱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능력을 갖춘 전문 음악인으로 학생들을 성장시키고 있는 수원대 평생교육원 학점은행제 과정 피아노 전공을 주목해보고자 한다.

수원대 평생교육원 피아노 전공 소개

평생교육원 학점은행제는 4년제 대학과는 달리 재교육 시스템이라는 특성을 갖고 있습니다. 각자의 상황과 환경에 의해 평생 교육원에 진학해 원하는 공부를 하며 학점을 차곡차곡 쌓아 학위를 취득하는 개념이지요. 본원 피아노 전공은 국내 최고의 교수진들과 함께 각 학생들의 눈높이와 성격에 맞는 수준 높은 1:1 개인 실기 지도, 연 주자음악회, 마스터클래스 및 세미나와 더불어 다양한 교과목을 병행하고 있습니다. 이를 통해 실용적인 교수법을 경험하고 익 혀 교육 현장에서도 다양하게 적용하고 있으며, 학위 취득 후 학원창업, 대학원 진학이나 해외 유학 등을 통해 자신의 꿈과 기량을 이루면서 삶의 질을 더욱 향상시키고 있습니다.

요즘 학부에서의 전공으로 평생 직업을 삼기란 쉽지 않기에 오히려 좀 더 관심과 흥 미를 갖고 있는 분야를 학점은행제를 통해 전문화 시키고 발전시키는 추세가 향상되고 있으며, 대학에 비해 좀 더 시간에 구애 받지 않고 공부를 해나갈 수 있다는 점에서 평생교육원 학점은행제 비전이 밝다고 봅니다.”

피아노전공의 대상은?

나이와 전공에 상관없이 고등학교 학력 만 가지고 있다면 누구든 진학이 가능합니다. 고등학교를 갓 졸업한 20살 학생부터

음악의 꿈을 간직하고 있던 중년층까지 연령은 참 다양하지만 학업에 대한 열의는 동일하게 뜨겁습니다. 사실 다양한 연령대의 학생들이 함께 공부해 나가는 것에 대해 염려하시는 분들도 계시겠지만, 오히려 긍정적인 상호작용 및 교류를 통해 함께 성장해 나가고 있습니다. 어린 학생들은 인생의 선배들에게 학업 뿐 아니라 인생에 대한 지혜와 연륜 을 배우고 있으며, 중년층 학생들은 어린 학생들에 게 현 시대의 흐름과 효율적이고 다양한 학습 방법 을 배우며 상호 간의 시너지 효과를 나누고 있습니다. 이들이 경쟁적인 구도가 아닌 서로 격려하고 따뜻한 관계를 이어나가고 있어 바라볼 때 참 뿌듯합니다.”

본 원의 특징이 있다면?

저는 약 10여 년간 학점은행제를 운영하며 많은 학생들을 만나왔는데요, 무엇보다 평생교육원에 진학하는 학생들이 어떤 특성과 생활패턴을 갖고 있는지, 진정으로 무엇을 원하는지 귀 기울이게 되었습니다. 매 학기마다 학생들에게 현실적으로 필요한 과목을 개설하되 시간과 담당 강사를 고정시켜놓아 안정감 있는 수업이 진행되고 있으며, 학생 도 본업에 방해받지 않게 학업 시간표를 미리 구성할 수 있습니다. 또한 타 지역에서 오는 학생들 또는 본업으로 인해 평일에 활용할 수 있는 시간이 제한적인 분들을 위해 일반선택과목이나 교양과 목은 주말에도 수강이 가능하게 되어 있습니다. 더 불어 피아노 전공의 이수 학점 외 교양 선택 과목 으로 사회복지전공의 전공필수 교과목과 전공 선택 교과목 14과목(42학점)을 이수하면 음악학전공 의 학사학위와 더불어 국가자격의 사회복지사 2급 자격을 취득하게 되며, 피아노전공 학위 취득 후 본 대학 대학원 진학 시 입학금 면제 및 졸업 시까지 매 학기 등록금 50% 감면 혜택이 주어집니다.”

오세란 학과장의 교육법

교사는 학생을 이해해야 하고 비전을 함께 바라봐줄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꿈이 있는 사람은 행복합니다. 그보다 더 행복한 사람은 비전을 갖고 살아가는 사람들 이지요. 저는 학생들에게 어떤 선생님이 되고 싶은지를 물어봅니다. 진정한 교수법은 교사 입장에서 가르치는 방법보다는 배우는 학생이 어떻게 하면 잘 받아들일 수 있는지에 대한 것이 관건이지요. 이의 일환으로 학생들에게 질문하는 방법을 언급하고 싶은데요. 다그치는 것이 아닌 학생들의 의도와 생각을 이끌어내는 질문형태로 학생과 대화를 이어나가다보면, 대화를 통한 신뢰가 쌓이고 마음이 열린 학생 들은 자유롭게 자신의 생각을 나눌 수 있습니다. 제가 비전 코치이기도 하다 보니 학생들의 대화에 코칭기법을 활용하게 됩니다. 자신이 알고 싶고 궁금한 것이 있어도 단답형이나 지시어적인 대화를 하다보면 반감도 생길 수 있고 100%를 받아들이는 것이 쉽지는 않은데 코칭기법으로 대화와 레슨을 하다보면 자신이 스스로 원하는 답을 말하게 되니 효과가 아주 만족스럽습니다. 이렇게 교사들은 학생들의 마음에 귀 기울여야 하며, 그들이 보다 즐겁고 편안하게 학업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도와야 합니다.”

마지막으로 남기실 말씀

평생교육원 학점은행제는 학비와 시간에 대한 제약을 줄이기 위해 일괄된 시간표가 아닌 자율선택의 수강에 의한 교육을 하고 있어서 부담 없이 진학할 수 있습니다. 특히 본교 평생교육원 학생들은 편안함과 자율적인 학습 분위기를 바탕으로 다양한 사람들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나가고 있습니다. 음악과 피아노 분야에 관심이 있으신 분이라면 언제든 본원 진학에 도전하시기를 자신 있게 권하고 싶습니다.”

(전진슬 기자/musicnews@musiced.co.kr)